글로벌경제신문

2019.09.21(토)

25일 ‘발대식 및 소통‧공감 워크숍’ 개최
50명으로 구성 … 청년 의견 수렴, 정책 제안 등 역할

center
[글로벌경제신문(울산) 이석희 기자]
제2기 울산 청년네트워크가 발대식을 갖고 본격 활동에 들어간다.

울산시는 오는 25일 오후 2시 가족문화센터 대연회장에서 송철호 시장, 울산 청년네트워크 회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기 울산 청년네트워크(이하 ’울청넷‘) 발대식 및 소통‧공감 워크숍’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새로이 출범하는 제2기 ‘울청넷’이 울산 청년을 대표하여 청년의 시정 참여 및 정책 소통 창구가 될 수 있기를 기대하고, ‘울청넷’의 본격적인 활동을 대내‧외에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제2기 ‘울청넷’은 50명으로 오는 2021년 8월 24일까지 2년간 청년 의견의 수렴, 청년 정책 제안, 청년 문제 발굴․조사와 개선방안 모색, 개발된 청년 정책에 대한 의견제시와 참여, 청년교류 등의 활동을 한다.

제1부 발대식 행사는 ‘울청넷’ 구성과정에 대한 설명과 제2기 ‘울청넷’ 회원을 대표한 임원들에 대한 위촉장 수여가 있을 예정이며, 이어서 송철호 시장의 축하 인사와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된다.

제2부 소통‧공감 워크숍 시간에는 팀 빌딩을 통하여 관심 분야별로 팀을 구성하고, 이어 구성된 팀별로 사전 발굴된 정책 안건을 주제로 한 심층 토론과 정책 발굴대회 시간을 갖게 된다.

한편, 울산시는 민선 7기 들어 청년의 능력개발 및 사회참여 확대를 위한 청년 활동 지원을 강화하기 위하여 2019년 1월 정책기획관에 청년 정책 전담팀을 구성하여 청년 활동 중간지원 조직인 울산 청년센터를 개소하였으며, 각 부서별로 수행 중인 청년 관련 사업을 총괄하고 있다.

또한, 기존 일자리 위주의 단편적인 정책이 아니라 청년의 삶 전반을 아우르기 위한 △일자리 분야, △활동․교류 분야, △생활․자립 등 3개 분야로 구분하여 37개 사업에 401억 4600만원의 예산을 지원하는 종합적인 정책을 추진 중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청년이 살고 싶은 청년 친화 도시를 만들기 위해 청년 활동 지원사업과 청년 인재 양성 및 자치 역량강화를 위한 지원을 지속해서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부산=이석희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kshlee@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