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9.21(토)

아시아나항공 인스타그램 계정 통해 매일 1회 취향여행 소개

center
사진=아시아나항공 제공
[글로벌경제신문 김봉수 기자]
“1일1면을 할 만큼 면요리 취향을 가진 당신께, 2000여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구이린 미펀이 있는 구이린을 추천합니다.”

아시아나항공(사장 한창수)이 ‘취향지’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여행지를 선정하고 어디에서 무엇을 할지 계획하는 패턴에서 벗어나, 본인의 취향에 따라 무엇을 하고 싶은지를 먼저 생각해보고 여행지를 찾아보자는 내용을 담고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매일 1개의 ‘취향’ 여행을 소개한다.

예를 들어 ‘맥주’를 좋아하는 취향을 갖고 있는 분들을 위해 ▲순하고 청량한 ‘충칭맥주’ ▲강한 몰트와 진한 풍미의 ‘싱가포르맥주’ ▲구수한 보리맛과 짜릿한 탄산의 ‘하얼빈맥주’ 등 맥주 취향 여행지를 소개하는 방식이다.

아시아나항공은 다양한 취향별 여행지를 캠페인이 종료되는 9월 30일까지 소개한다는 계획이다.

아시아나항공은 다양한 취향에 맞춰 ▲방콕 ▲싱가포르 ▲하노이 ▲홍콩 ▲구이린 ▲충칭 ▲하얼빈 ▲청두 등 8개 도시를 ‘취향지’로 선정해 최저가 대비 최대 26%까지 할인해 항공권을 판매한다. 판매기간은 9월 30일까지 이며, 올해 12월 31일까지 출발하는 항공권 대상이다.

이와 더불어 고객참여형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31일까지 아시아나항공 인스타그램을 팔로잉 한 후 8개 도시에서 직접 찍은, 본인의 여행 취향을 잘 나타낼 수 있는 사진들을 본인의 인스타그램에 #취향지 #아시아나취향지 해시태그와 함께 포스팅하거나, 기존에 업로드했던 인스타그램 게시물 중 여행 취향이 잘 나타난 사진들에 해당 해시태그들을 추가하면 이벤트에 자동참여 된다.

참여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이코노미클래스 왕복항공권 ▲아시아나브릭 ▲아이스커피 기프티콘 등을 제공한다.

아시아나항공 담당자는 “’취향지’ 캠페인은 목적지를 정하고, 경험할 것을 선택하는 여행이 아닌 나만의 취향에 맞춰 여행지를 탐색하는 캠페인”이라며 “앞으로도 고객들이 흥미를 가질만한 다양하고 새로운 마케팅 활동을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홈페이지를 비롯해 인스타그램, 유튜브, 페이스북 등 다양한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해 고객들과 소통을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김봉수 기자 bsk@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