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19.10.14(월)

21일 나주향교 명륜당 앞서…전통놀이문화 조성 분위기 확산 기대

center
유생아, 상읍례로 놀자! 포스터 사진제공=나주시
[글로벌경제신문(광주/전남) 조용원 기자]
전라남도 나주시전래놀이문화연구회인 ‘술래’(이하 ‘술래’)는 오는 21일 나주향교 명륜당 앞에서 시민들을 대상으로 전국 최초 나주향교 상읍례도(相揖禮圖)를 활용한 ‘유생아, 상읍례로 놀자!’ 행사를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재)한국전통문화전당에서 전통놀이문화 조성·확산사업의 일환으로 실시한 ‘2019년 방방곡곡 전통놀이 공모사업’에서 광주·전남지역 대표로 ‘술래’가 선정됐다.

상읍례(相揖禮)는 ‘주자(朱子)의 ‘집전집해’와 ‘양씨도문’을 시원(始原)으로 해 우리나라에서는 조선시대 율곡 선생이 해주 문헌서원에서 최초로 행한 이후, 향교나 서원, 서당 등 교육기관에서 유학(儒學)을 공부하는 스승과 제자 사이에 이어져 내려오는 강학(講學)의 법례(法禮)‘이며, 나주향교 명륜당 앞에 상읍례도가 있다.

이 프로그램은 크게 상읍례 재현과 상읍례도를 활용한 전래놀이와 선비놀이, 두 개의 테마로 구성되어 있으며, 오전 10시~11시까지 나주향교 유림과 학생들의 상읍례 재현, 11시~12시까지 놀이가 진행될 예정이다.

올해 처음 실시되는 ‘유생아, 상읍례로 놀자!’는 전국 최대의 규모와 역사적 위상을 자랑하는 나주향교의 상읍례도를 활용하여 문화재의 현대적 가치를 창출은 물론 지역재생과 새로운 문화향유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나주시, 나주향교 굽은 소나무 학교, 나주시도시재생협의회, 금남동주민자치위원회, 골목 청년 등이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지역 문화 활성화 및 관광콘텐츠 개발에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나주시전래놀이문화연구회 ‘술래’는 2013년 나주시의 전래놀이 지도사 양성과정으로 배출된 회원들을 중심으로 창립됐다.

한편 술래는 △나주시 행복 나주 이동 봉사 △나주시 전래놀이 배달사업 △전남관광문화재단의 세시풍속 마을문화 지원 사업 △나주시 평생동아리 사업 △공익활동가 지원사업 △각종 문화축제 지원 사업 등 전통놀이 조성, 확산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지난해 나주시 평생학습 우수프로그램 운영기관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전남=조용원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