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19.10.14(월)

모든 연령층 즐길 수 있는 환자 중심 통합의료 프로그램 운영

center
장흥군청 전경 사진제공=장흥군
[글로벌경제신문(광주/전남) 조용원 기자]
2019 대한민국통합의학박람회가 오는 10월 7일 장흥 안양면 국제통합의학박람회장에서 개막해 1주일간 열린다.

이번 대한민국통합의학박람회는 현대의학, 한의학, 대체보완의학을 융합한 환자 중심의 통합의료를 체험할 수 있는 박람회여서 건강에 관심이 많은 사람들에게는 좋은 행사가 될 것으로 보인다.

올해는 주제전시관, 통합의학관, 건강증진관, 대체보완의학관, 의료산업관, 건강음식관 등 6개 전시·체험관을 운영한다. 또 전국 대학병원, 대학, 협회·단체 등 120여 기관이 참여해 진료와 함께 다채로운 통합의학 체험장을 운영한다.

우리나라 통합의학을 새롭게 재정립하고 바이오메디컬 산업과 연계·발전 방안을 모색할 학술대회를 비롯해 명의 초청 건강강좌, 스크린승마, 신체활동 경연대회, 인체모형존, 트릭아트 포토존, 약초동산 등 다양한 프로그램과 볼거리를 제공한다.

특히 갑상선암 초음파, 중년여성 갱년기클리닉, 한방추나요법, 홍체 건강검진, 아로마 향기치료, 명상 심리치료, 미술·음악 테라피 등 체험 부스가 새롭게 운영된다. 통합의학박람회 영상관, 북카페, 40여 종의 약초공원, 표고버섯 울타리 등 박람회장 내·외부를 대대적으로 정비했다.

최병용 전라남도 식품의약과장은 “관람 위주에서 벗어나 많은 사람이 체험하는 체험형 박람회로 준비하고 있다”며 “일상에서 지친 몸과 마음을 동시에 치유하고 힐링할 수 있는 장흥 국제통합의학박람회장을 올 가을 가족 나들이 장소로 자신있게 추천한다”고 말했다.

전남=조용원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