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20.02.23(일)

광주광역시, 총 사업비 1046억원 들여 3개동 구성…2021년 완공 목표

[글로벌경제신문(광주/전남) 김영수 기자]
광주광역시의 문화콘텐츠 생산, 소비, 체험의 거점 역할을 할 광주실감콘텐츠큐브(Gwangju Content Cube, 이하 GCC)가 18일 첫 삽을 떴다.

이날 광주시 남구 송암공단 현장에서 열린 착공식에는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장병완 국회의원을 비롯한 지역의 각급 기관·단체장, 지역주민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광주시 남구 송하동 일원의 노후화된 산업단지를 새로운 문화콘텐츠 밸리로 조성하는 중심 사업인 광주실감콘텐츠큐브는 부지 1만7913㎡, 건축연면적 2만346㎡에 3개 섹션으로 구성된다.

총 사업비 1046억원이 투입되는 GCC는 사용자의 몰입감, 현장감 등의 극대화를 위해 인간의 오감, 나아가 느낌이나 감성까지 자극할 수 있는 첨단기술을 활용해 사용
center
광주광역시청 전경 사진제공=광주광역시


자에게 실재감을 전달할 수 있도록 콘텐츠를 제작하고 체험하는 공간이다.

콘텐츠 유통을 기획 지원하는 시설인 와우랩(Wow Lab, 놀람·기쁨을 나타내는 감탄사에서 따온 이름)은 지하 1층, 지상 4층, 기업 입주공간 및 공용장비실 등 콘텐츠를 제작하는 시설인 아하랩(Aha Lab, 맞장구·놀람·창의성을 나타내는 감탄사에서 따온 이름)은 지하 1층, 지상 9층규모로 각각 들어서며, 별도의 종합촬영스튜디오도 마련된다.

영화, 게임, 애니메이션 등 콘텐츠제작 기반시설과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혼합현실(MR) 등 실감콘텐츠 체험시설이 구축될 GCC는 국립아시아문화전당, CGI센터와 연계해 국내 유일의 문화산업 투자진흥지구가 있는 광주의 문화콘텐츠 관련 창업과 일자리 창출의 산실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로써 한국문화기술(CT)연구원 광주 유치에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이날 착공 기념사에서 “광주실감콘텐츠큐브가 완공되면 CGI센터와 함께 문화콘텐츠의 생산-소비-유통의 생태계가 완성돼 향후 전국에 2000여개의 신규 일자리가 만들어질 계획이다”면서 “송암산단을 4차 산업혁명시대의 중심인 콘텐츠·ICT 융합 문화산업단지로 재생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광주=김영수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