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20.05.26(화)
center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는 사용자 편의 증대를 위해 증빙센터를 통한 비대면 인증 서비스를 강화한다고 24일 밝혔다. / 사진 출처 = 후오비코리아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 기자]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는 사용자 편의 증대를 위해 증빙센터를 통한 비대면 인증 서비스를 강화한다고 24일 밝혔다.

후오비 코리아 증빙센터를 이용하면 인증 관련 업무를 보다 간편하고 안전하게 처리할 수 있다. 우선 보안 인증 수단인 휴대폰 번호, 이메일, 구글 OTP 변경 또는 분실로 인해 로그인이 불가능한 경우, 필요 서류를 증빙센터 웹페이지를 통해 제출하면 보안 인증을 초기화할 수 있다.

휴대폰 인증, 여권 인증 등 레벨 인증 초기화에 필요한 서류도 증빙센터로 제출하면 된다. 또한 오입금된 원화(KRW) 환불이나 오입금 암호화폐 처리에 필요한 서류 제출뿐 아니라, 원화(KRW) 입금 또는 암호화폐 출금 심사에 필요한 서류 제출도 가능하다.

후오비 코리아 박시덕 대표는 “증빙센터를 활용하면 복잡한 인증 과정이 간소화 된다”며 “앞으로도 사용자들을 위해 더욱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 중심의 안전한 투자 환경 조성에 앞장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종열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