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20.02.17(월)
center
서울지하철 9호선 2·3단계를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 9호선운영부문은 올해 임금협상을 9일 오후 1시 최종 타결했다고 밝혔다. (사진 출처=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이슬비기자]
서울지하철 9호선 2·3단계를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 9호선운영부문이 2019년 임금협상을 9일 오후 1시 최종 타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서울시 차원의 비상수송대책은 전면 해제됐다.

또 9호선 2·3단계 구간은 평소대로 운행된다.

합의에 따라 노사는 2019년도 기본급을 지난해에 비해 5.7%(2019년도 선인상분 별도) 인상한다.

이외에도 3개월 단위 탄력적 근무제 도입, 근무환경 개선 등도 합의에 포함됐다.

앞서 노조는 7일 오전 5시 30분부터 파업했으며 파업 3일차인 이날 오전 10시부터 진행된 협상에서 합의가 이뤄졌다.

박찬명 서울교통공사 9호선운영부문장은 "앞으로도 시민 여러분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지하철 9호선을 이용할 수 있도록 노사가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슬비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