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7.07(화)
center
[글로벌경제신문 양윤모 기자]
19일 ‘현대자동차 정몽구배 한국양궁대회 2019’에서 남녀부 개인전을 제패한 김우진(청주시청·왼쪽)과 김나리(여강고등학교·오른쪽)이 시상식이 끝난 뒤 트로피와 포즈를 취하며 우승을 자축하고 있다.

‘현대자동차 정몽구배 한국양궁대회 2019’는 세계 최강의 실력을 자랑하는 국내 양궁선수들이 참가하는 대한민국 최고 권위의 양궁대회로 우승자 남녀 각각 한 명에게는 1억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대회 상금 규모가 큰 만큼 국내 양궁 선수들에게는 꼭 출전해서 우승하고 싶은 대회로 손꼽힌다. 2019.10.20

양윤모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yym@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