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19.11.20(수)
center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세계 최고 축구선수에게 수여하는 '발롱도르(골든볼)' 최종 후보 30명에 포함됐다. / 사진 출처 = 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세계 최고 축구선수에게 수여하는 '발롱도르(골든볼)' 최종 후보 30명에 포함됐다.

손흥민은 22일(한국시간) 프랑스 축구 전문 매체 '프랑스 풋볼'이 발표한 발롱도르 최종후보 30인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를 포함해 로베르투 피르미누(리버풀),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바이에른 뮌헨), 베르나르두 실바(맨체스터 시티) 등이 이 상을 놓고 자웅을 겨룬다.

손흥민은 한국 선수로는 설기현, 박지성에 이어 세 번째로 발롱도르 후보에 올랐으며, 이번 명단에서 유일한 아시아 선수로 이름을 남겼다.

이강인(발렌시아) 또한 21세 이하(U-21) 선수들에게 주어지는 발롱도르 코파 트로피 최종후보 10인에 포함됐다. 이강인은 폴란드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당시 한국의 준우승을 견인했다. 대회 최우수선수(MVP)에게 주어지는 골든볼을 받는 등 실력을 보여주고 있다.

주앙 펠릭스(아틀레티코 마드리드), 마티아스 데 리흐트(유벤투스), 모이세 킨(에버튼), 카이 하베르츠(레버쿠젠), 비니시우스 주니오르(레알 마드리드) 등 세계적인 유망주와 함께 상을 놓고 겨룬다.

안종열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