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19.11.20(수)
center
손흥민이 23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리고 있는 크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와의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B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멀티골을 터뜨리며 차범근 전 감독의 한국인 유럽 무대 최다골(121골) 기록과 타이를 이뤘다. 손흥민이 주먹을 불끈 쥐었다./사진출처=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이재승 기자]
손흥민이 맹활약한 토트넘 홋스퍼가 대승을 거두며 승점 4점으로 2위로 올라섰다.

뉴시스에 따르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뛰고 있는 손흥민(27•토트넘)이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2경기 연속 골맛을 보며 토트넘에 챔피언스리그 첫 승을 안겼다.

손흥민은 23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와의 대회 B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전반 16분과 44분에 연거푸 골을 터뜨리며 토트넘의 5-0 대승을 이끌었다.

지난 2일 바이에른 뮌헨(독일)과의 2차전에 이어 챔피언스리그 2경기 연속 골이다. 시즌 4•5호골이다. 리그에서 2골, 챔피언스리그에서 3골을 기록 중이다.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9.8점을 줬다. 팀 내에서 두 번째로 높은 평점이다. 손흥민과 같이 멀티골을 터뜨린 해리 케인이 10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2골을 보태면서 차범근 전 감독이 보유한 한국인 유럽 무대 최다골(121골) 기록과도 타이를 이뤘다.

토트넘은 1승1무1패로 B조 2위에 올랐다. 바이에른 뮌헨(독일)이 3승으로 1위다.

이재승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