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19.11.17(일)
center
한 시각장애인 고객이 GS25 매장 내 전자레인지에 부착된 점자안내문을 읽고 있다./사진출처=GS리테일
[글로벌경제신문 이재승 기자]
"모든 사람들이 더불어 함께,차별없이 편의점을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안내캠페인을전국적으로 전개한다고 23일 밝혔다.

GS25는포항 전 지역 86개점에 이어, 전국에 있는 시각장애인 시설42개의 반경 1km(도보 30분)내에 있는 144개점을 ‘시각장애인 점자 배려점포’로 우선 선정했다.

이로써 전국 총 230개점에서 운영되는‘GS25 시각장애인 점자 배려점포(이하 시각장애인 배려점포)’는 고객들이 이용하는 주요 편의시설 및 제품에 점자안내 스티커를 부착하고일반 고객의 인식개선을 위한 배려 안내포스터를 비치할 예정이다.10월 말부터 순차적용 후지속적으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GS25는 실제 사용자인 시각장애인의 입장에서 표준규격에 맞는 정확한 점자안내문을 제공하기 위해 포항에 위치한 사단법인 경북 시각장애인연합회의도움을 받아 수차례 테스트를 거쳤다.

이 과정에서 패션과 뷰티에 관심이 많은 20대 시각장애인 고객의 의견을 반영해, GS리테일의 H&B(헬스앤뷰티)스토어 랄라블라 수유점을 테스트점포로 선정했다.이에 11월초까지 건강식품,비타민,바디용품,헤어제품,마스크팩,선케어 등의 카테고리별 점자안내문을 매장에 부착한다.

GS리테일은 편의점에 이어 H&B(헬스앤뷰티)스토어 랄라블라에도 건강식품,비타민,바디용품,헤어제품,마스크팩,선케어 등의 카테고리별 점자안내문을 부착하며시각장애인을 위한 적절한 쇼핑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로써 GS리테일은 전국 50만명에 이르는 시각장애인과 저(低)시력자 고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쇼핑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하고,일반 고객들에게도 사회 약자들과 소외계층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으로예상하고 있다.

김시연GS리테일 사회공헌 담당자는 “포항지역 GS25에서 최초로 시작된 점자안내문 부착 활동이 실제 시각장애인 고객들의 큰 호응을 얻어 전국적으로 확대 운영된다”며“앞으로도 GS리테일은 장애를 가진

고객들이 원하는 제품을 구매하고 쇼핑을 즐기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다양한 활동들을 적극적으로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GS25는 올해 8월 포항 전 지역86개점에서‘시각장애인 점자 배려점포’를도입한 바 있다.매장 입구에 점자로 된 알림스티커를 부착해 점포를 이용하는 시각장애인과 일반 고객들이 점자 배려점포임을 알 수있도록 했다.또,매장 출입문에인사말을 표기하고,전자레인지 및 쓰레기통 등 주요 편의시설을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맞춤 점자안내문을 부착했다.

이와 더불어 단순히 ‘음료’로만 표기되던 제품들을 커피,생수,맥주,소주, 과즙음료,탄산음료,이온음료 등으로 구분해 표기했다.또한 간편하게 식사를 즐길 수 있는 프레시푸드(Fresh Food)도 샌드위치,햄버거,주먹밥,김밥,간편식,도시락으로 나누어 표기한 점자 안내문을 부착해 고객들의 쇼핑 편의를 높였다.

이재승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