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19.11.17(일)
center
사진출처=야놀자
[글로벌경제신문 이재승 기자]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가 추가 투자를 통해 동남아 1위 이코노미 호텔(Economy Hotel, 실속형 호텔)체인 기업 젠룸스(ZEN Rooms)의 1대 주주로 올라서며 본격적인 해외진출에 나선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해 7월 젠룸스에첫 투자를 진행할당시 야놀자는 젠룸스가 다른 호텔 체인과 달리 자체 개발한 온라인/모바일 플랫폼을 기반으로 객실 예약 및 판매, 운영까지 통합 시스템을 구축했다는 점에서 향후 양사간 사업적 시너지가 매우 크다고 판단했다. 야놀자와 사업영역이 유사함은 물론, 매우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만큼 동남아시아 시장을 대표하는 여가 플랫폼으로서의 성장 잠재력을 높이 평가한 것이다.

이번 추가 투자에는 베트남 등 동남아 지역 전문 투자자들로 구성된 글로벌 벤처캐피탈인‘액세스 벤처스(Access Ventures)’도 함께 참여했다.

실제로, 젠룸스는 야놀자 투자 이후 약 1년여 간 400% 이상 폭발적인 성장을 기록하며,동남아시아 시장 1위 이코노미 호텔 체인기업의 입지를 공고히 했다.젠룸스는 지난 2015년 설립한 스타트업으로, 현재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필리핀, 싱가폴, 태국 등 동남아시아 핵심 5개국에서 호텔 체인 및 온라인 예약 플랫폼을 운영중이다.

현재까지 1만 개 이상의 객실을 확보함은 물론,첫 번째 진출 국가인 필리핀에서는 4500개의 객실을 갖춰 최대 호텔 체인 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

이번 1대 주주 지위 확보를 통해,야놀자는 동남아시아 최초이자 최대의 풀스택(Full-stack, 운영 시스템 및 소프트웨어를 모두 다루는)호스피탈리티(Hospitality)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게 됐다.통합자동화 솔루션을 통해,고객 만족도를 끌어올림은 물론,최근 인수한 글로벌 최대 클라우드기반 PMS 기업인 이지 테크노시스(eZeeTechnosys)와의 시너지도 극대화할 계획이다.

나단보우블리(Nathan Boublil) 젠룸스 공동 창업자는 “아시아 최대 호텔 운영 시스템 기업이자 한국No.1 OTA인 야놀자로부터 추가 투자를 유치해 젠룸스가 동남아시아 최대 풀스택호스피탈리티 기업의 지위를 확고히 하게 돼 영광”이라면서, “앞으로도 야놀자가 보유한 통합 자동화 솔루션을 호텔 운영에 접목해 여행자들에게 최고의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종윤 야놀자 부문 대표는 “1년 전 젠룸스에 처음 투자하던 시점부터 자동화 솔루션을 통해 동남아시아 호텔 시장에 대한 고객 경험을 근본적으로 혁신해보자는 비전을 양사가 공유해 왔다”면서, “그 결과 젠룸스는1년 만에 400% 매출 증가라는 폭발적인 성장을 만들어낼 수 있었다”고 말했다.이어, “동남아시아 시장의 성장 잠재력과 자동화 솔루션의 가치를 확인한 만큼, 젠룸스와 함께 동남아를 넘어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는 혁신 기술 기업으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재승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