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19.11.17(일)
center
사진출처=㈜코리아나화장품
[글로벌경제신문 이재승 기자]
㈜코리아나화장품(대표이사 유학수)이 다음 달 11일 열리는 중국 최대 쇼핑 행사인 광군제를 앞두고 중국인 고객 유치를 위한 마케팅 강화에 나선다고 23일 밝혔다.

코리아나 화장품은 앰플엔과 엔시아, 녹두, 세디르 브랜드 등을 앞세워 왕홍을 적극 활용한 사전 마케팅을 진행하는 등 광군제 사전 예열을 위한 브랜드 홍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이를 통해 중국의 젊은 소비자층을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엔시아 브랜드는 광군제 기간을 통해 오프라인 행사를 함께 기획하여 판매를 더욱 늘려나갈 예정이다.

한편, 코리아나는 지난 22일 내추럴 컬러 에너지 브랜드 엔시아의 중국 총판 기업 원페이양의 소속 대리상을 한국에 초청했다.

이날 코리아나 관계자 및 원페이양 관계자는 미팅을 통해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중국 화장품 시장의 현황을 공유하고 현지 시장에서 브랜드가 나아가야 할 대응방향에 대한 폭넓은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이후에는 코리아나 화장품 광교 사옥을 견학하고 천안 공장을 방문해 송파기술연구원 및 식물원 등을 둘러봤다. 천안 공장의 자동화 시스템과 더불어 코리아나가 보유한 다량의 특허에 많은 관심을 보이며 질문세례를 이어 가는 등 높은 기술력과 품질 수준에 놀라움을 표했다.

코리아나 화장품 관계자는 “현재 코리아나는 높은 품질의 제품으로 중국 내 소비자들 사이에서 인지도가 증가하는 추세다”라며, “앞으로도 글로벌 온라인 시장에 대한 브랜드 강화 전략 및 현지 판매 대리상과의 지속적 파트너십 교류를 통해 중국의 젊은 소비자층을 적극 공략하고점유율 확대에 매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재승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