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19.12.07(토)
center
[글로벌경제신문 이재승 기자]
국내 의료진이 최근 눈가의 주름을 개선하기 위한 새로운 액상 필러 치료법을 개발 해 그 효과가 입증했다.

중앙대학교병원(병원장 이한준) 피부과 김범준 교수 연구팀은 최근 덱스레보(대표이사 유재원)에서 개발 중인 생분해성 고분자 PCL(polycaprolactone) 기반 미용용 필러(코드명;DLMR01)의 눈가주름 개선 효능과 안전성을 입증한 연구 논문(A randomized, patient/evaluator‐blinded, split‐face study to compare the efficacy and safety of polycaprolactone and polynucleotide fillers in the correction of crow’s feet: The latest biostimulatory dermal filler for crow’s feet)을 발표했다.

김범준 교수팀과 덱스레보 연구팀은 12주에 걸쳐 실험용 쥐를 이용한 동물실험을 통해 PCL 기반 생분해성 고분자 액상 필러(DLMR01)가 아주 우수한 조직 수복 효과를 확인한 뒤, 이를 기반으로 사람을 대상으로 하는 임상시험을 실시한 결과, 눈가주름에 PCL 기반 필러(DLMR01)를 주입한 후 12주에 걸쳐 눈가주름이 개선됨을 임상적으로 입증하였다.

필러 성분 중 하나인 PCL(polycaprolactone)은 피부 속에서 콜라겐 생성을 돕는 것으로 알려진 미립자 제형의 의료용 고분자 물질인데, 이번에 눈가의 얇고 약한 피부에 효과적으로 주입될 수 있는 액상 필러 형태로 개발되어 피부 진피층에 액상 물질을 직접 주사해 콜라겐 생성 기능을 극대화했다.

연구팀은 눈가 주름이 있는 총 30명의 피실험자들을 대상으로 생분해성 고분자 PCL(polycaprolactone) 기반 미용용 필러(코드명;DLMR01)와 PN(Polynucleotide)을 주성분으로 사용하는 RJR(Rejuran®) 필러를 각각 눈가 주름에 주사한 후, 12주 뒤 눈가주름 개선척도(CFGS; Crow's Feet Grading Scale) 평가 등을 실시한 결과, 눈가주름척도(CFGS)가 PCL필러(DLMR01) 주사 후에는 48.28% 개선된데 반해 RJR(Rejuran®)필러 주사 후에는 41.38%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으며, 심각한 부작용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로써, 이번 연구를 통해 새로운 PCL 기반 필러(DLMR01)가 눈가주름 치료에 있어서의 효능 및 안전성이 입증됨에 따라 기존에 대부분의 필러가 안전성 문제로 눈가 사용이 어려운 상황에서 PCL 기반 필러(DLMR01)가 눈가주름 개선의 새로운 치료법으로 활용될 것으로 판단된다.

중앙대병원 피부과 김범준 교수는 “PCL 기반 필러(DLMR01)는 부작용의 원인이 될 수 있는 입자 형태가 아닌 액상화된 물리화학적 물성 형태의 필러로 개발되어 기존 필러들과의 확실한 차별점이 있어 눈가주름을 시작으로 다양한 적응증에 있어 임상학적 접근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며, “특히 그동안 치료 방법이 마땅치 않았던 튼살 분야에서 예비적으로 그 효능이 입증되어 사람을 대상으로 하는 임상을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유재원 덱스레보 대표는 “PCL 기반 필러(DLMR01) 개발을 계기로 그동안 기존 필러로 치료가 어려웠던 다양한 적응증 확대를 통해 국내뿐만 아니라 세계 시장 개척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범준 교수 연구팀의 이번 연구 논문은 SCI급 국제학술지인 ‘Journal of Cosmetic Dermatology’ 최신호에 게재됐다.

이재승 글로벌경제신문 의학전문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