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19.12.13(금)
center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는 11월 가장 많이 거래된 암호화폐는 비트코인(BTC)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26일 밝혔다. / 사진 출처 = 후오비코리아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 기자]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는 11월 가장 많이 거래된 암호화폐는 비트코인(BTC)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26일 밝혔다.

후오비 코리아에서 11월 1일부터 24일까지 집계한 결과 후오비 코리아에서 거래량이 가장 많은 암호화폐는 비트코인(BTC)이었다. 2위는 이더리움(ETH), 3위는 후오비토큰(HT)이 차지했으며 4위 이오스(EOS), 5위 비트코인캐시(BCH)가 뒤를 이었다.

거래량이 가장 크게 오른 암호화폐는 코르텍스(CTXC)인 것으로 조사됐다. 11월 첫째 주 104위였던 코르텍스는 거래량이 58배 상승하면서 27위로 껑충 뛰었다. 거래량이 13배 상승한 언리미티드IP(UIP)가 90위에서 35위로 뛰어오르며 2위에 올랐고, 12배 상승한 퓨전(FSN)이 3위를 기록했다.

가격이 가장 크게 오른 암호화폐는 조사 기간 137% 오른 실리(SEELE)였다. 같은 기간 82.8% 상승한 퓨전(FSN)이 2위를 차지했으며 코인미트(MEET)가 43.6% 증가하면서 3위에 올랐다.

후오비 코리아 박시덕 대표는 “암호화폐 시장이 약세를 보이지만 지난 21일 특정금융거래정보법 개정안이 국회 정무위원회 법안심사소위를 통과한 다음 날 거래량이 20.2% 증가하는 등 소폭 반등세를 보였다”면서 “후오비 코리아는 ISO27001을 획득하여 보안 안정성을 인정받았지만 추가적으로 2020년 상반기 ISMS 보안 인증 획득 등을 목표로 더욱 안전하고 신뢰할 만한 거래 환경을 조성하고 시장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종열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