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7.02(목)
center
우리나라 수출이 12개월 연속 하락세다. / 사진 출처 = 산업통상자원부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 기자]
우리나라 수출이 12개월 연속 하락세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달 수출이 작년 같은 달보다 14.3% 감소한 441억달러로 집계됐다고 1일 밝혔다.

수출 감소는 지난해 12월(-1.2%)을 시작으로 올해 1월(-6.2%), 2월(-11.3%), 3월(-8.4%), 4월(-2.1%), 5월(-9.8%), 6월(-13.8%), 7월(-11.1%), 8월(-14.0%), 9월(-11.7%), 10월(-14.8%)에 이어 11월까지 12개월째 이어지고 있다.

같은 기간 일평균 수출액은 18억7700만달러로 전년 대비 12.5% 감소했다. 수입도 407억2900만달러로 13.0% 줄었다. 무역수지는 33억6900만달러로 94개월 연속 흑자 기조를 유지했다.

품목별로 보면 선박(-62.1%)과 반도체(-30.8%), 석유제품(-19.0%), 석유화학(-11.9%) 수출은 부진했다.

반면 화장품(9.9%) 바이오헬스(5.8%) 등 신수출 성장 품목은 호조세를 보였다. 지난달 11개월 만에 상승 전환한 컴퓨터(23.5%)도 선전했다.

국가별로는 대(對)중국 수출 감소 폭이 지난 4월 이후 최저치(-12.2%)를 기록했다.

산업부 관계자는 "반도체·석유화학·석유제품 단가 회복 지원, 대형 해양플랜트 인도 취소, 조업일수 감소(-0.5일) 등 영향으로 수출이 줄었다"면서도 "다만 10월 수출을 저점으로 감소세가 점진적으로 개선돼 내년 1분기에는 플러스로 전환될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안종열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