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19.12.13(금)
center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는 후오비 차이나(Huobi China)가 블록체인 서비스 네트워크(Blockchain Services Network, BSN)에 합류한다고 3일 밝혔다. / 사진 출처 = 후오비코리아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 기자]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는 후오비 차이나(Huobi China)가 블록체인 서비스 네트워크(Blockchain Services Network, BSN)에 합류한다고 3일 밝혔다.

후오비 그룹의 중국 사업부인 후오비 차이나는 중국 국가정보센터(State Information Center)가 주도하는 ‘블록체인 서비스 네트워크(BSN)’에 참여한다고 1일 밝혔다. 블록체인 서비스 네트워크(BSN)에는 후오비 차이나 이외에도 국영 통신 기업 차이나 모바일, 차이나 텔레콤, CMBI(China Merchants Bank International) 등 유명 기업들이 참여한다.

향후 블록체인 서비스 네트워크(BSN)는 다른 블록체인 협회, 블록체인 네트워크, 타지역 및 기관에 블록체인 인프라 서비스 플랫폼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중국 유명 페이 업체, 통신사 등과 합작으로 만든 이 플랫폼은 현재 성공적으로 배치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블록체인 서비스 네트워크(BSN)의 플랫폼을 활용하면 블록체인 응용 프로그램의 개발, 배포, 운영 및 유지 관리, 감독 비용을 크게 줄이고 블록체인 기술의 빠른 개발 및 대중화를 촉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후오비 차이나의 위안 위밍(Yuan Yuming) CEO는 “후오비는 BSN 멤버들과 블록체인 교육 및 훈련, 블록체인 기술 및 애플리케이션 연구, 블록체인 애플리케이션 솔루션 분야에서 협력할 것”이라며 “다양한 산업에서 블록체인 교육 및 응용 프로그램의 구현을 돕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후오비 코리아 박시덕 대표는 “후오비 차이나의 BSN 합류 소식은 시진핑 주석의 블록체인 기술 지지 발언 직후라 의미가 크다.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을 위한 행보에 앞으로도 후오비의 글로벌한 움직임을 주목해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안종열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