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창간6주년
2020.08.13(목)
center
올해 3분기 전 세계 반도체 장비 매출액이 149억달러(약 17조7600억원)으로 조사됐다. / 사진 출처 = 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 기자]
올해 3분기 전 세계 반도체 장비 매출액이 149억달러(약 17조7600억원)으로 조사됐다.

국제반도체장비재료협회(SEMI)는 일본반도체장비협회(SEAJ)와 공동으로 전 세계 80개 이상의 장비회사에서 월 단위로 취합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매출액을 조사한 결과 올 3분기 전 세계 반도체 장비 매출액은 149억달러(약 17조7600억원)로 집계됐다고 4일 밝혔다. 전분기 대비 12% 증가했지만, 1년 전인 158억달러(약 18조8300억원)보다 6% 하락한 수준이다.

지역별로 보면 3분기 매출이 가장 높은 곳은 대만으로 조사됐다. 대만 내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4%, 전분기 대비 21% 각각 증가했다. 이어 중국은 전년 동기 대비 14% 감소하고 전분기보다 2% 증가한 34억4000만달러의 매출을 올렸다.

같은 기간 북미는 24억9000만달러, 한국은 22억달러의 매출을 기록했다. 북미와 한국의 3분기 매출은 지난해와 비교해 각각 36%, 30% 하락했다. 이 밖에 일본은 16억7000만달러, 유럽은 3억9000만달러의 매출을 낸 것으로 집계됐다.

안종열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