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20.01.26(일)
center
KT는 AI 에듀팩(Edu Pack) 기술과 과천과학관에서 운영하는 최첨단 과학교육 프로그램을 울릉도 초등학교에서도 체험할 수 있도록 10기가 스쿨(10GiGA School)을 구축하고 개통식을 진행했다고 5일 밝혔다. / 사진 출처 = 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 기자]
KT(회장 황창규)는 10기가 인터넷으로 국립과천과학관과 울릉도 저동초등학교를 연결한다. KT는 AI 에듀팩(Edu Pack) 기술과 과천과학관에서 운영하는 최첨단 과학교육 프로그램을 울릉도 초등학교에서도 체험할 수 있도록 10기가 스쿨(10GiGA School)을 구축하고 개통식을 진행했다고 5일 밝혔다.

10기가 스쿨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에서 추진하는 ‘10Giga 인터넷 활성화 촉진사업’ 중 하나다. 이번 10기가 스쿨 구축은 울릉도 학생들에게 10기가 인터넷을 활용해 실감형 디지털 수업, 초고화질의 원격 화상교육 등 다양한 ICT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의 창의력을 높일 수 있도록 기획했다.

이번 행사는 울릉도 저동초등학교와 국립과천과학관에서 동시에 개최했다. 10기가 인터넷기반 첨단 과학교육 확산을 위해 KT와 국립과천과학관이 MOU 체결식을 가졌다. 또한, 과기정통부, 국립과천과학관, 한국정보화진흥원, 경북교육청, 저동초등학교 및 KT 관계자가 참석해 추진경과를 공유했다.

국립과천과학관과 저동초등학교간 10기가 인터넷 연결을 통해 최첨단 과학교육 프로그램을 직접 시연/체험 했다. KT는 ‘10기가 스쿨’ 구축을 위해 울릉 해저 광케이블 시작점인 포항과 울릉도에 10G급 장거리 전송장비 구축과 울릉도내 10기가 인터넷 장비를 설치했다. 저동초등학교 학내에는 10기가 인터넷 및 WiFi 서비스 환경을 구축하여 학교 내 어디서나 10기가급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저동초등학교에서는 10기가 인터넷을 활용해 AI 기기 발명 및 소프트웨어 코딩 수업이 가능한 KT AI 에듀팩과 AI 스피커를 조립해 실제 동작시키면서 AI 동작원리 및 알고리즘을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를 체험한 저동초등학교 학생 및 선생님들은 직접 만든 AI 스피커가 말을 알아듣고 반응하는 것에 흥미를 보이며 “앞으로 더 많은 AI 기기를 체험하고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지면 좋겠다”고 언급했다.

KT 인프라연구소 이선우 소장은 “10기가 인터넷이 활성화 되도록 노력할 것이다”라고 언급하며 “지리적으로 직접 체험 기회가 부족한 학생들에게 우수한 콘텐츠를 보유한 교육기관 연결을 통해 융합 인재양성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안종열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