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20.01.18(토)
center
대한민국 류은희가 11월 25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핸드볼 프리미어4' 대한민국과 러시아의 경기에서 러시아 수비에 막히고 있다. 사진=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김봉수 기자]
한국 여자핸드볼이 제24회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세르비아에 패배하면서 무패 행진에 제동이 걸렸다.

강재원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8일 일본 구마모토의 아쿠아돔에서 벌어진 세르비아와 결선리그(메인라운드) I조 첫 경기에서 33-36으로 패했다.

조별리그에서 3승2무를 기록, 1위로 결선리그에 오른 한국은 이번 대회에서 처음으로 졌다.

조별리그에서 2무를 안고 온 한국은 2무1패로 남은 노르웨이, 네덜란드와의 경기에서 모두 승리해야 준결승 진출을 기대할 수 있다.

류은희가 10골, 이미경과 신은주가 나란히 6골씩 기록했다.

한국은 9일 노르웨이와 결선리그 두 번째 경기를 갖는다.

김봉수 기자 bsk@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