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창간6주년
2020.10.23(금)
center
(제공: 부산 북구)
[글로벌경제신문(부산) 김태현 기자]
부산 북구(구청장 정명희)가 올해부터 민원편의를 돕기 위한 ‘개명신고 1일 우선처리제’를 시행한다고 16일 밝혔다.

개인 신분에 변동이 발생하는 개명신고는 가족관계등록부 정리와 신분증 재발급, 인감, 부동산, 은행 명의변경 등 후속절차가 복잡하고 다양하다.

이에 북구는 현재 3일에서 7일까지 소요되는 개명신고 처리 기간을 1일로 단축해 민원인이 후속 절차를 빠르고 신속하게 처리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북구는 개명신고 처리 완료시 민원인에게 문자메시지로 결과를 바로 통보해 개명신고 당일에 신분증 재발급 등 각종 후속절차 진행이 가능하도록 지원한다.

정명희 북구청장은 “개명신고 처리기한을 1일로 단축해 민원인의 시간적, 경제적 비용절감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 된다”며 “앞으로도 민원인의 입장에서 행정 처리의 불편한 점은 적극 시정하는 등 민원 편의제도 확대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부산=김태현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kth2077@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드코로나시대 생존전략을 듣는다
창간 6주년 기획특집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