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20.02.29(토)
center
출처=LG생활건강
[글로벌경제신문 이재승 기자]
자연주의 화장품 더페이스샵의 시트 마스크가 시장 조사기관인 칸타 월드패널이 진행한 뷰티 패널 조사에서브랜드샵 시트 마스크 시장 내 점유율 32.0%로 1위(구매액 기준)를 차지했다고 19일 밝혔다.

시트 마스크는 비교적 짧은 시간을 투자해 간단한 홈케어로도 효과적인 피부 관리가 가능해 ‘1일 1팩’트렌드와 함께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

이번 조사는 전국 15~65세 여성 뷰티 패널 9,700여명이 참여했으며, 국내 19개 브랜드샵의 2018년 9월 10일부터 2019년 9월 8일까지 구매데이터를 기준으로 했다.더페이스샵은브랜드샵 시트 마스크 시장에서 점유율 32.0%로, 22.2%의 점유율로 조사된 2위 브랜드와 9.8% point 차이를 보이며 1위를 기록했다.

더페이스샵 ‘갈아만든 마스크시트(이하 갈마시트)’는 자사 시트 마스크 제품 중 가장 높은 판매실적을 기록한 대표적인 스테디셀러 제품으로, 알로에, 오이, 대나무 등 신선한 자연식물 20종의 영양성분을 빈틈없이 밀착되는 고밀착 시트에 담아 촉촉하고 순한 데일리팩케어가 가능하다.

또한 지난 4월 출시된 신제품 ‘닥터벨머앰플마스크’ 3종 역시 피부 고민별 맞춤 케어를 원하는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으며 더페이스샵 시트 마스크 인기 상승에 힘을 보탰다. 특히 ‘닥터벨머앰플마스크–스팟진정’은 스팟 진정 앰플의 영양을 담은 포뮬러가 피부를 진정시키고 피지 케어에 도움을 주는 제품으로, 지난 11월 뷰티 SNS플랫폼인 ‘언니의 파우치’에서 실시한‘언니의 신상픽’ 진정 부분에서 1위로 선정되며 그 제품력을 입증받았다.

한편, 시장조사기관 유로모니터에 따르면 2018년 전 세계 마스크팩 시장규모는 75억 4600만 달러(약 8조7000억원)로 2016년 57억달러에서 2년간 32%의 고성장을 기록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재승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