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20.02.29(토)
center
영암군 여성친화도시 신규지정
[글로벌경제신문(광주/전남) 임순종 기자]
영암군(군수 전동평)은 지난 20일 여성가족부와 ‘2019 여성친화도시 신규지정 협약식’을 체결했다.

여성친화도시에서 여성은 사회적 약자인 여성, 장애인, 노인, 아동 모두를 말하며, 여성친화도시는 지역 정책과 발전과정에 남녀가 평등하게 참여하고 여성의 역량강화, 돌봄 및 안전이 구현되도록 정책을 운영하는 지역을 의미한다.

영암군은 향후 5년간 “여성이 활기차고 당당한 영암”이라는 슬로건 아래, 여성친화도시 추진 TF팀을 구성하여 여성의 경제‧사회 참여를 활성화하고 안전생태 및 가족친화환경 조성을 위해 4개 영역 41개 정책사업 과제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손점식 영암부군수는 “여성친화도시 신규지정을 계기로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고, 성평등한 사업을 운영하고 여성친화적 도시공간 및 안전을 구현하여 남녀가 동등하게 참여하고 누리는 행복한 지역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전남=임순종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