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20.02.24(월)
[글로벌경제신문 이슬비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에 대해 "정부를 믿고 과도한 불안을 갖지 마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국내에서 '우한 폐렴' 세 번째 확진환자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정부는 지자체와 함께 모든 단위에서 필요한 노력을 다 하고 있다"며 이 같은 대국민 메시지를 냈다고 한정우 청와대 부대변인이 서면브리핑에서 전했다.

문 대통령은 "중국 여행객이나 방문 귀국자의 수가 많기 때문에, 정부는 설 연휴 기간에도 긴장을 늦추지 않으며 24시간 대응 체계를 가동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질병관리본부장과 국립중앙의료원장에게 전화해 격려하고 대응에 힘써 달라는 당부 말씀을 드렸다"고 말했다.

또 문 대통령은 범부처 차원의 협력을 강조하며 의료인도 보호하는 노력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주문했다.

그러면서 "국민의 불안이 누그러질 수 있도록 질병관리본부 중심으로 적극적이고 선제적인 대처를 하고 범부처 협업이 필요한 사안에 대해 건의해 주면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슬비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