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20.02.24(월)
center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인천공항 외국인 방한객 여객 편의 제고를 위한 다국어 환승 안내 인력 선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인천국제공항공사)
[글로벌경제 최형호 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는 13일 인천중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인천중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및 하나투어아이티씨와 '인천공항 인바운드 여객 편의 제고를 위한 다국어 환승 안내 인력 선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협약 체결식은 인천공항공사 이희정 미래사업본부장을 포함해 인천중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정광웅 센터장, ㈜하나투어아이티씨 오정환 이사 및 각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현재 인천공항은 영어, 중국어, 일본어, 힌디어 등 외국어 의사소통이 가능한 20여 명의 환승 안내 가이드가 인바운드 여객(외국인 방한객) 및 환승객에게 맞춤형 안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날 협약을 바탕으로 공사는 베트남, 태국, 러시아, 인도네시아 출신 등 다문화 결혼이주자를 인천공항 환승 안내 가이드로 선발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인천공항공사는 다국적 여객의 공항 이용 편의를 제고하고 인천공항만의 차별화된 여객 특화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인바운드 여객 활성화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또한 다문화 결혼이주자 선발을 통해 다문화가정 등 취업 취약계층의 사회참여 기회를 확대하고 상생협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이희정 인천공항공사 미래사업본부장은 "인천공항공사는 다양한 외국어 의사소통이 가능한 다문화 결혼이주자를 환승 안내 가이드로 선발함으로써 다문화가정의 사회참여기회를 확대하고 상생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형호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rhyma@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