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20.04.01(수)
center
하나금융지주가 14일 한국교직원공제회와 더케이손보 주식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하나은행 제공)
[글로벌경제신문 이슬비기자]
하나금융지주는 14일 한국교직원공제회와 더케이손해보험 주식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앞서 하나금융은 1월 20일 이사회를 열고 더케이손해보험 인수 및 자회사 편입을 결의한 바 있다.

하나금융의 더케이손해보험 인수는 2012년 외환은행 인수 이후 8년만의 M&A로 향후 금융당국의 자회사 편입 승인과 매매대금 지급이 완료되면 하나금융지주의 14번째 자회사가 된다.

하나금융의 더케이손해보험 인수 대상 지분은 70%로 매매대금은 약 770억원이다.

향후 하나금융은 더케이손해보험을 모든 세대를 아우르는 일상생활에서 쉽고 빠르며 다양한 보장이 가능한 디지털 종합손해보험사로 성장시킬 계획이다.

이를 위해 글로벌 디지털손보사 벤치마크 및 더케이손해보험의 보유 디지털 역량을 분석하는 등 업계 선도 디지털 종합손해보험사로의 전환을 위한 전략을 검토 중이다.

김정태 회장은 "혁신적인 디지털 손보모델을 통해 신규 비즈니스를 발굴하고, 많은 손님들이 손쉽게 보험상품을 이용할 수 있는 금융의 디지털 생태계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이슬비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