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7.06(월)
center
삼성전자가 올해 그룹 '방탄소년단(BTS)'과 파트너십을 맺고 다양한 영역에서 협업에 나선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 기자]
삼성전자가 올해 그룹 '방탄소년단(BTS)'과 파트너십을 맺고 다양한 영역에서 협업에 나선다.

삼성전자는 방탄소년단과 공식 '파트너십'을 맺고 글로벌 현대미술 전시 프로젝트인 '커넥트 BTS'를 시작으로 글로벌 협업을 확대하기로 했다고 19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방탄소년단과의 협업을 통해 이들의 두터운 팬층과 젊은 이미지를 활용해 전 세계 밀레니얼 세대를 공략한다는 전략이다.

삼성전자와 방탄소년단의 협업 첫 사례인 커넥트 BTS는 세계 5개 도시에서 BTS의 예술 철학에 공감하는 작가들이 모여 진행 중인 전시회다. 지난달 14일 영국 런던을 시작으로 독일 베를린,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서울, 미국 뉴욕에서 3개월간 진행된다.

삼성전자는 이들 도시에서 갤럭시 폰 사용자가 전시회 공간에서 내려받을 수 있는 'AR(증강현실) 도슨트'를 지원한다. AR 도슨트를 이용하면 방탄소년단 멤버(RM, 진, 정국)가 나타나 직접 설치된 작품에 관해 설명한다. 삼성전자는 서울과 뉴욕 전시에서는 갤럭시 기기로 만든 미디어 파사드(외벽영상)도 설치했다.

삼성전자는 향후 구체적인 협업 내용을 밝히지 않았으나 방탄소년단과의 협업이 단순 모델 계약 개념이 아니라고 강조했다. 방탄소년단의 활동과 갤럭시 스마트폰을 넘나드는 다양한 협업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전자가 커넥트 BTS 사례처럼 컴백을 앞둔 방탄소년단의 활동을 다양한 기술을 이용해 지원하고, 방탄소년단은 삼성전자가 11일 공개한 새 스마트폰 갤럭시S20·갤럭시Z플립 등 전략 스마트폰 관련한 홍보·마케팅 활동에도 참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방탄소년단 스페셜 에디션이 출시될 가능성도 거론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글로벌 아이콘인 BTS와의 다양한 협업을 통해 전 세계 BTS와 갤럭시 팬들에게 좋은 경험을 제공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커넥트 BTS 외에도 다양한 협업을 논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안종열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