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7.06(월)

우정사업본부, 우체국 쇼핑몰 마스크 판매 실시예정... 구매자는 우체국 쇼핑몰 회원가입해야

승인 2020-02-25 16:21:19

우정사업본부, 우체국 쇼핑몰 판매 날짜는 아직 미정

center
우정사업본부, 우체국 쇼핑몰 마스크 판매 실시. 사진제공=연합뉴스
[글로벌경제 이승원 기자]
우정사업본부는 우체국 쇼핑몰을 통해 마스크를 판매할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25일 매일경제에 따르면 우정사업본부는 우체국 쇼핑몰에서 이날 식품의약품안전처가 한시적으로 시행하기로 한 '마스크 및 손 소독제 긴급수급조정조치'에 따른 것이다.

'물가안정에 관한 법률' 제6조에 따라 재정·경제상 위기, 수급 조절 기능 마비 시 공급, 출고 등에 긴급수급 조정조치를 할 수 있다.

이에 따라 오는 26일부터 마스크 판매업자의 수출이 원칙적으로 금지된다.

또 마스크 생산업자는 당일 생산량의 절반 이상을 우정사업본부 우체국 쇼핑몰과 공영홈쇼핑 및 중소기업유통센터 등 공적 판매처로 출고해야 한다.

우정사업본부는 하루에 약 120만∼150만개의 마스크를 확보해 우체국 쇼핑몰에서 판매할 계획이다.

우정사업본부는 우체국 쇼핑몰을 통해 1인 1세트로 구매를 제한해 더욱 많은 사람이 마스크를 구매할 수 있게 할 방침이다.

마스크를 구매하고자 하는 사람은 우정사업본부 우체국 쇼핑몰 회원 가입을 해야 한다.

우정사업본부의 우체국 쇼핑몰 판매 시작 날짜와 마스크 가격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이승원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