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20.05.30(토)

'문재인 탄핵' 촉구 청와대 국민청원 20만명 훌쩍 넘어... '문재인 탄핵' 국민청원 벌써 두번째

승인 2020-02-26 04:03:56

청와대 국민청원, "문재인 탄핵" 제목의 글 올려

center
청와대 국민청원, 문재인 탄핵 청원 20만 명 돌파. 사진제공=연합뉴스
[글로벌경제 이승원 기자]
문재인 탄핵을 촉구한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빗발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에 총체적인 문제가 있다면서 문재인 탄핵을 촉구하는 내용의 청와대 국민청원이 25일 20만명 이상의 동의를 받았다.

이로써 청와대 국민청원은 해당 사항이 마감되는 다음 달 5일부터 한 달 이내에 공식 답변을 내놓게 됐다. 문재인 탄핵을 촉구하는 국민청원이 공식 답변 요건을 채운 것은 이번이 두 번째다.

청원자는 '문재인 탄핵을 촉구합니다'라는 제목으로 지난 4일에 올린 청와대 국민청원에서 "우한 폐렴 사태에서 문 대통령의 대처는 대한민국 대통령이 아닌 중국의 대통령을 보는 듯하다"고 주장했다.

청와대 국민청원 청원자는 정부가 코로나19 진원지인 중국 후베이(湖北)성을 방문한 외국인의 입국을 금지하기로 한 것과 관련, "우한(武漢) 봉쇄 직전 빠져나간 중국인이 500만명이 넘는데, 후베이성 방문 외국인의 입국만 제한하면 이는 한국을 드나들도록 허락하고 자유로이 개방한 것과 마찬가지"라며 "자국민을 생각했다면 중국 모든 지역을 대상으로 입국을 금지했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청와대 국민청원에는 지난해 4월 북한의 핵 개발을 방치·묵인한다는 이유로 문재인 탄핵을 촉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올라와 답변요건을 채운 바 있다. 당시 청와대 국민청원은 답변에서 "삼권분립의 원칙상 정부가 답변하기는 어려운 청원"이라면서도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라는 국민 명령에 따라 쉼 없이 달려왔지만, 더 잘해야 한다는 각오를 다진다"고 밝혔다.

이승원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