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5주년창간
2020.04.10(금)

충남지역 최초 공유재산 위탁개발 사업

center
아산시 용화동 복합공영주차타워 조감도[사진=아산시]
[글로벌경제신문 이석희 기자]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문성유)는 아산시(시장 오세현)와 26일 약 120억원 규모의 '아산시 용화지구 주차전용건축물 공유재산 위탁개발 사업을 위한 위․수탁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캠코가 충청남도에서 추진하는 첫 공유재산 위탁개발 사업으로, 아산시와 협력하여 주차난 가중지역에 공영주차장과 근린생활시설을 건립함으로써 생활SOC 복합개발을 통해 주민편의 제고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한다는데 의의가 있다.

초기 사업비는 캠코가 조달하고 임대수입과 주차장 운영수입 등으로 아산시가 개발비용을 장기 상환하는 구조에 따라, 캠코는 우선 사업비 약 120억원을 투입해 아산시 용화지구 내 2곳(용화동 971번지, 1143번지)에 공공주차시설 각 93면, 95면과 근린생활시설로 구성된 지상 4층 규모의 복합공영주차타워를 2021년 말까지 준공할 예정이다.

남궁 영 캠코 공공개발본부장은 “금번 아산시 복합공영주차타워 위탁개발이 지역경제 활성화 및 지역주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캠코는 정부의 생활SOC 투자를 확대하여 공공자산 가치 제고를 통한 국민편익 증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캠코는 지난 2005년부터 국‧공유재산 위탁개발사업 33건을 성공적으로 완료했으며, 현재 1조1472억원 규모 29건의 개발사업을 진행중이다. 최근에는 정부의 건설투자 확대 정책에 따라 공유재산 위탁개발 제도를 접목해 재정여력이 취약한 지자체의 생활SOC 복합화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이석희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kshlee@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