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6.06(토)
[글로벌경제신문 김현우 기자]
SPC그룹의 계열사 SPC삼립은 프리미엄 베이커리 브랜드 ‘미각제빵소’의 신제품 2종을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선보인 신제품은 미각제빵소 인기 제품인 ‘초코소라빵’을 응용해 프랑스산 바닐라빈을 사용한 필링을 넣은 ‘바닐라 소라빵’과 고소한 아몬드 분말과 소보로 토핑으로 만든 메론 껍질 모양 빵 속에 달콤한 메론 커스터드를 넣은 ‘메론빵’ 등이다.

SPC삼립 마케팅 담당자는 “미각제빵소는 차별화된 라인업 구성과 높은 품질을 통해 편의점 대표 프리미엄 베이커리 브랜드로 자리잡았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center
SPC그룹의 계열사 SPC삼립은 프리미엄 베이커리 브랜드 ‘미각제빵소’의 신제품 2종을 출시했다./사진출처=SPC그룹


김현우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