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6.06(토)
[글로벌경제신문 김현우 기자]
애슬레저 브랜드 안다르가 2020년 1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약 200% 증가했다고 9일 밝혔다. 특히 3월 판매량은 전월 대비 약 35% 이상의 판매량이 증가해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회사 측은 홈트레이닝 열풍과 원마일웨어가 인기를 끌면서 소비자 니즈와 트렌드를 반영해 매주 새로운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는 차별화된 판매 전략이 매출에 반영된 것으로 해석했다.

편안한 일상생활은 물론 액티브한 퍼포먼스가 가능한 고기능성의 안다르 대표 주력 제품인 ‘에어쿨링 지니 시그니처 9부 레깅스’가 이번 1분기에서 가장 높은 판매율을 기록했으며, 일상복과 운동복으로도 활용 가능한 ‘NEW 에어핏 숏슬리브’와 ‘에어스트 드라이 데일리팬츠’가 이어 2위와 3위를 기록했다. 해당 제품들은 금년도 1분기에 출시된 제품으로 현재까지 많은 주문량이 이어지고 있다.

안다르는 올 상반기 ‘모두의 레깅스’ 시리즈에 이은 여성의 건강한 가슴을 위한 ‘모두의 브라탑’을 출시해 추가 라인업을 구성했으며, 매주 다양한 스타일의 컬렉션들을 선보이면서 운동복뿐만 아니라 일상복까지 전 연령을 아우르는 안다르만의 탄탄한 제품 라인을 구축해 나가고 있다.

한편 창업 이래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안다르는 국내 애슬레저 브랜드로서 한국 패션산업 활성화 및 패션 내수 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안다르 관계자는 “앞으로도 안다르는 소비자 만족을 최우선으로, 안다르만의 차별화된 기술력과 감각적인 디자인의 보다 혁신적인 제품 개발을 이어나갈 예정”이라며 “나아가 소비자와의 접점 채널을 확대해 안다르만의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생성하며 보다 적극적으로 소비자와 소통하는 브랜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center
애슬레저 브랜드 안다르가 2020년 1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약 200% 증가했다고 밝혔다.


김현우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