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7.06(월)
center
편의점 CU는 26일 대한제분의 밀가루 상표로 유명한 곰표와 협업해 만든 이색 수제맥주 '곰표 밀맥주'(사진)를 오는 28일부터 단독 판매한다고 밝혔다./사진출처=BGF리테일
[글로벌경제신문 김현우 기자]
편의점 CU는 26일 대한제분의 밀가루 상표로 유명한 곰표와 협업해 만든 이색 수제맥주 '곰표 밀맥주'(사진)를 오는 28일부터 단독 판매한다고 밝혔다.

곰표 밀맥주는 CU와 대한제분, 맥주제조사 세븐브로이가 손잡고 개발한 콜라보레이션 수제맥주다.

회사 측에 따르면 해당 제품의 패키지에는 대한제분 곰표 밀가루 특유의 디자인이 그대로 입혀져 있고 마스코트 백곰인 표곰이 한 손엔 밀을 들고 한 손으로 맥주를 들이키는 모습이 담겨 있다.

밀가루 브랜드 곰표를 컨셉으로 한 만큼 처음부터 밀맥주로 기획됐다. 금색 빛깔, 부드러운 거품과 함께 고소한 밀향을 은은한 복숭아향이 감싸는 맛이 특징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BGF리테일 음용식품팀 이승택 MD는 "올 초 국산맥주가 3년 만에 수입맥주의 매출을 뛰어넘을 수 있었던 일등공신이 바로 수제맥주였다"며 "올해부터 종량세로 전환되면서 향후 가격경쟁력을 갖춘 더욱 다양한 종류의 수제맥주들이 출시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편의점 주 이용고객인 20~30대에서 수제맥주가 인기다.

일본맥주의 매출이 폭락한 지난해 하반기 전년 대비 매출이 241.5% 크게 상승했으며 올해 1~5월 역시 사회적 거리두기로 홈술족들이 늘어나며 355.6% 신장했다.

CU는 이러한 흐름에 맞춰 곰표 밀맥주 외에도 생활맥주레드라거, 서울숲수제라거, 노을수제에일 등을 잇따라 출시하며 업계 최대 규모의 수제맥주 라인업을 갖추고 있다.

김현우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