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7.06(월)
center
인천지방해양수산청
[글로벌경제신문(인천) 박창우 기자]
인천지방해양수산청은 6월부터 8월까지 ‘여름철 해양사고 예방대책’을 시행한다고 3일 밝혔다.

여름철은 가을철에 이어 두 번째로 해양사고가 많이 발생하고 있으며, 장마·태풍 등 기상 악화가 자주 발생함에 따라 해양사고 발생 위험이 높은 시기이다.

이에 인천해수청은 여름철 기상 상황 및 주요 사고 특성 등을 반영한 ‘여름철 해양사고 예방대책’을 마련하여 오는 8월까지 3개월간 추진할 계획이다.

우선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한 ‘생활속 거리두기’가 여객선 등 다중 이용시설에서 지켜지는 지와 유조선 등 위험물 운반선에서 화재·폭발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작업절차’ 가 잘 지켜지고 있는지 등을 집중 점검한다.또 여객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과 대규모 항만건설 현장, 위험물 하역시설 등 주요 시설물에 대한 점검을 실시하여 태풍·집중호우 등에 따른 위험요소가 없는지 사전에 파악하고 조치할 예정이다.

아울러, 해양사고 발생 시 신속한 대응과 피해 최소화를 위해 24시간 상황 점검과 보고·전파체계를 유지하는 한편, 여객선 등 다중 이용선박에 사전 예고없이 승선해 선박의 안전상태를 전반적으로 점검하고, 미진한 부분에 대해서는 개선 조치할 예정이다.

김용태 선원해사안전과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힘든 나날이 계속되고 있지만 무더위로 인해 집중도가 떨어지기 쉬운 여름철 해양사고 예방을 위한 노력도 중요하다”며 안전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인천=박창우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gocamel@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