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7.15(수)

김강립 "방역수칙 준수가 나라를 지키는 일"

center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 사진=연합뉴스
[글로벌경제신문 김봉수 기자]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은 6일 서울 관악구 다단계 건강용품판매점 '리치웨이'와 관련 코로나19 확진자가 34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현재까지 확진자 34명 중 73%인 25명은 고령자로 집계됐다.

김강립 중대본 1총괄조정관은 이날 "주로 젊은 사람들이 많았던 클럽과 물류센터에서 시작된 수도권의 감염이 어르신들이 많은 종교 소모임과 미등록 방문판매업소로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중대본에 따르면 리치웨이 관련 확진자는 지난 4일까지 10명이었지만, 전날에는 하루에만 24명이 늘었다.

김 1총괄조정관은 "방문판매업소에서 확진된 34명의 73%인 25명은 고령이어서 우려하고 있다"며 "방역당국은 방문판매업소처럼 감염에 취약한 사각지대에 대해 선제 점검에 나서겠다"고 전했다.

이어 "오늘 현충일을 맞아 '몸과 마음을 바쳐 있는 힘을 다한다'는 '헌신'의 말뜻을 다시 한번 되새겨보면 좋겠다"며 "국민의 생명과 일상을 위해 자신을 희생하고 계신 의료진과 자원봉사자, 군 지원인력과 소방관 등 현장에서 노력하신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 1총괄조정관은 "주말과 휴일에 활동 시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해달라"며 "방역 수칙을 준수하는 것이 우리나라를 지키는 것이라는 사실을 다시 한번 명심하고, 호국 보훈의 달인 6월 코로나 19에 함께 대응해 나가자"고 전했다.

김봉수 기자 bsk@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