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8.05(수)

골프선수 이보미 남편 이완과 함께하는 화기애애한 일상을 공개해 화제

center
골프선수 이보미 남편 이완과 함께하는 화기애애한 일상을 공개해 화제. 사진=OSEN
[글로벌경제 이승원 기자]
골프선수 이보미 남편은 유명 배우 이완.

OSEN에 따르면 배우 이완의 아내인 프로 골퍼 이보미가 넓은 신혼집에 이어 외제차를 자랑했다.

골프선수 이보미 남편과의 신혼집을 공개하며 최근 자신의 SNS에 “여러부운~~ 제 첫 번째 붕붕이입니다"라며 "첫차가 BMW라니 너무 좋아서 날아갈 것 같아요. 조심히 안전운전하겠습니다”라는 메시지를 적었다.

함께 올린 사진에서 이보미(남편)는 외제차 운전대를 잡고 세상 신난 표정을 짓고 있다. 차에서 내려서도 새 차가 마음에 드는 듯 팔을 벌려 카메라를 향해 뽐내고 있다.

앞서 이보미 남편 이완과 함께하는 화기애애한 일상을 공개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탁 트인 넓은 거실을 배경으로 골프공 쌓기 도전에 나서 팬들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한편 이보미 남편과의 결혼전 지난 2007년 KLPGA에 데뷔한 프로 골퍼다. 2010년 KLPGA 투어에서 다승왕, 상금왕, 최저 타수왕을 받았으며, 2011년부터 일본에서 활동을 시작했다.

이보미는 지난 2015년에는 시즌 7승을 기록했고, 지난 2017년에는 JLPGA 상금왕에 올랐다. '미녀 프로 골퍼'로도 잘 알려져 있다. 이보미 남편 이완과는 지인의 소개로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으며 공개 연애 1년여 만인 지난해 12월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

이보미 남편 이완 두 사람은 서울 모처에서 양가 부모와 친지,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해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이완은 김태희의 동생. 김태희-비 부부에 이어 이보미 남편 이완 역시 누리꾼들의 축하를 받으며 역대급 스타 가족의 탄생을 알렸다.

이승원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