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8.05(수)

뉴서울골프장, 동창 모임서 3명 한꺼번에 감염

center
골프장에서 첫 감염사례가 발생한 뉴서울CC의 홈페이지 공고.
[글로벌경제신문 이성구 전문위원]
경기도 광주의 유명 골프장인 ‘뉴서울컨트리클럽(뉴서울CC)’에서 동창끼리 모여 골프를 치던 일행 가운데 3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뉴서울CC에서의 확진자 발생으로 골프장에서 코로나19 감염이 확인된 건 이번이 처음이다.

뉴서울CC는 4일 오후 홈페이지를 통해 “6월 25일 뉴서울CC를 다녀간 내장객 중 한 분이 7월 1일 코로나19 확진자(의정부 50번 환자)로 판정됐다”고 알렸다.

뉴서울CC는 이어 “저희 뉴서울CC에서는 광주시청과 함께 의정부 50번 확진자와 접촉했던 캐디와 직원들을 자가격리 조치하고 방역과 소독을 철저히 했다”고 덧붙였다.

뉴서울CC는 또 “4일 현재 담당 캐디는 음성 판정을 받았으며, 종사원 중에 감염된 직원은 아무도 없다”고 밝혔다.

뉴서울CC는 아울러 코로나19 감염과 확산을 막기 위해 락커실 내 목욕탕 사용을 중지한다고 공지했다.

경기 광주시에 따르면 지난달 25일 뉴서울CC에서 함께 라운딩을 한 3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지난 1일 양주시 거주자가 첫 확진 판정을 받은 데 이어 2일에는 성남, 3일에는 여주 거주자가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들과 함께 골프장을 찾은 동창 11명과 골프장 직원 등 총 21명은 자가격리됐다.

이 일행은 오전 7시부터 6시간 이상 골프장에서 밀접 접촉했으며 식사를 함께하고 악수도 나눈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방역당국에 따르면 골프장 첫 확진자는 의정부 아파트발 확진자가 다녀간 헬스장을 방문했던 것으로 조사됐다.

이성구 글로벌경제신문 전문위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