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창간6주년
2020.08.15(토)
center
김포시청
[글로벌경제신문(경기) 김승열 기자]

김포시(시장 정하영)가 경기도의 2020년(2019년 실적) 체납자실태조사 시·군 평가에서 ‘최우수상’과 3000만 원의 시상금을 수상했다.

체납자실태조사란, 체납자의 체납사유를 조사하고 맞춤형 징수 및 생계형 체납자를 복지연계하는 민선7기 도지사 공약사업으로 2019년부터 경기도 31개 시·군이 일제히 실시하고 있다.

올해 처음 실시한 이번 평가는 2019년도 조사원 채용, 실태조사 실적, 체납징수 및 복지연계 실적에 대해 평가하는 것으로 경기 도내 31개 시·군의 선의의 경쟁과 도정시책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이뤄졌다.

김포시는 2019년 3월 체납관리단을 출범해 3인 1조로 구성된 체납자실태조사원이 김포시 전역을 가가호호 방문해 체납사실을 안내하고 생활이 어려운 생계형 체납자에 대해서는 복지 및 일자리를 연계하고 있다.

이번 수상으로 김포시는 세입징수분야에서 무려 4관왕을 차지하는 좋은 결과를 얻게됐으며 지난 3월 ‘지방세 체납정리 평가 2그룹 최우수’, ‘지방세외수입 평가 우수’, 전국 지방자치단체 ‘지방세외수입 운영실적 평가 1등급 달성’에 이어 또 한번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기일 징수과장은 “이번 수상은 조사원을 포함한 전 직원의 노력으로 이뤄낸 값진 결과로 이에 만족하지 않고 계속해서 좋은 평가를 받을 수 있도록 조세정의 구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포=김승열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