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창간6주년
2020.09.25(금)
center
SRT는 2000여명이 참여한 설문조사를 통해 신종 코로나19로 해외여행 대신 가보고 싶은 국내 휴가지 베스트 10을 꼽았는데, 경북 영주가 코로나 이후 가장 관심이 많은 여행지로 꼽혔다. (사진=SR)
[글로벌경제 최형호 기자]
SRT는 2000여명이 참여한 설문조사를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해외여행 대신 가보고 싶은 국내 휴가지 베스트 10을 꼽았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설문조사는 6월 29일부터 7월 10일까지 2주 동안 SRT 웹진 독자 및 SNS 팔로워 등이 참여했으며 △힐링 △언택트 △체험학습 △야경 △미식 △액티비티 △가족 △효도 △트레킹 △연인 등 총 10개의 테마로 진행됐다.

설문조사 결과 코로나 이후 가장 관심이 많은 언택트 여행지로는 ‘영주’가 꼽혔다. 경상북도 최북단에 자리한 영주는 한반도의 척추에 해당하는 소백산이 자리한 곳으로 굽이굽이 골짜기마다 천혜의 자연이 숨 쉬고 수많은 동식물이 공존해 짙은 초록을 보기 힘든 도시인에게 최적의 언택트 여행지로 꼽혔다. 희방폭포와 희방사가 추천 방문지다.

가족 여행지로는 ‘부여’가 가장 많은 표를 받았다. SRT 매거진은 “개성 강한 가족 구성원을 두루 만족시킬 수 있는 곳”이라며, 처음으로 다투지 않았던 여름휴가로 기억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추천방문지는 궁남지, 성흥산 사랑나무, 수륙양용버스, 부소산성 등이다.

미식 여행지로는 많은 도시를 제치고 ‘순천’이 단연 으뜸으로 꼽혔다. 조선 임금의 밥상에 오르는 토산물 중에 순천에서 올라온 것이 많았을 정도로 순천은 맛은 고장. SRT 매거진은 남도정식, 꼭막장비빔밥, 사찰음식 등을 휴가 메뉴로 추천했다.

이밖에도 SRT 매거진 독자들은 올 여름 테마 휴가지로 △힐링-울산 △체험학습-고창 △야경-광양 △액티비티-단양 △효도-공주 △트레킹-부안 △커플-남해 등을 추천했다.

이선정 SRT매거진 편집장은 “코로나19로 해외여행 대신 국내여행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요즘, 여름 휴가지 베스트10에 선정된 도시들은 올 여름 국민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형호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rhyma@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드코로나시대 생존전략을 듣는다
창간 6주년 기획특집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