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창간6주년
2020.10.01(목)

‘포스트 코로나, 해운대의 길을 묻다’

center
‘99+1, 미래도시 해운대 100인 토론’ 리플릿. (제공: 부산 해운대구)
[글로벌경제신문(부산) 김태현 기자]
부산 해운대구(구청장 홍순헌)가 내달 3일 오후 2시 동백섬 누리마루 APEC하우스에서 ‘99+1, 미래도시 해운대 100인 토론’을 갖는다.

지난해 첫 100인 토론을 성공적으로 개최한 데 이어 올해는 해운대구 승격 40주년을 맞아 APEC정상회담, 한·아세안 특별정상회담 등 세계 정상들의 회의공간인 동백섬 누리마루 APEC하우스에서 진행한다.

홍순헌 구청장과 99명의 참가자 전원이 동등한 자격으로 각자 가진 아이디어를 제시하고 토론하며 구는 토론 결과를 구정에 반영할 계획이다.

올해 주제는 ‘포스트 코로나19, 더 단단해지는 해운대’다.

문화·관광, 행정, 보건·복지, 국제도시, 교통 분야에 걸쳐 해운대의 현안을 진단하고 이를 해결할 아이디어를 나눈다. 논의된 내용을 토대로 실질적인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해운대구청장과의 토크 콘서트도 이어질 예정이다.

회의는 코로나 방역지침에 따라 출입 시 발열체크, 손소독제 사용, 회의 공간 간격 유지, 실내 환기, 마스크 착용 등 전문가의 관리에 따라 안전하게 진행된다.

주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신청은 오는 25일까지 해운대구청 홈페이지로 하면 된다.

부산=김태현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kth2077@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드코로나시대 생존전략을 듣는다
창간 6주년 기획특집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