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창간6주년
2020.09.23(수)

코로나19 발생현황, 경기 13명·부산 9명·서울 6명·충남 2명·전북 1명씩 양성 판정

center
코로나19 발생현황 사진제공=연합뉴스
[글로벌경제 이승원 기자]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가 지속하면서 11일 코로나19 발생현황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30명대를 기록했다.

경기 고양시 교회 2곳의 집단감염이 어린이집과 남대문시장 등으로 번진 가운데 김포시의 또 다른 교회와 부산에서도 감염자가 무더기로 나오면서 지역발생 환자는 전날 10명대에서 다시 20명대로 증가했다.

▶코로나19 발생현황, 지역발생 23명중 부산 9명·경기 7명·서울 6명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발생현황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4명 늘어 누적 1만4660명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 발생현황 일일 신규 확진자는 이달 들어 20∼40명대를 오르내리고 있다.

코로나19 발생현황을 보면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23명으로, 해외유입 11명보다 배 이상 많다.

코로나19 발생현황에 따르면 지역발생 확진자는 8∼9일 각각 30명으로 집계됐다가 전날(17명) 10명대로 감소했으나 다시 20명대로 증가했다.

코로나19 발생현황, 지역발생 확진자 23명을 지역별로 보면 부산이 9명으로 가장 많고 이어 경기 7명, 서울 6명 등 수도권이 13명이다. 충남에서도 1명이 확진됐다.

구체적 감염 사례를 보면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 '반석교회' 관련 확진자가 늘어나면서 누적 32명이 됐다.

특히 이 교회 확진자를 통해 서울 중구 남대문시장으로까지 코로나19가 번진 상황이다. 반석교회 교인 중 남대문시장 케네디상가에서 일하는 상인이 있는데, 이 상인의 접촉자를 중심으로 8명이 확진됐다.

이와 별개로 반석교회 집단감염은 시립숲속아이어린이집을 거쳐 이 어린이집 원생 가족과 가족의 지인을 차례로 감염시키며 '4차 전파'로까지 이어졌다.

고양시 덕양구 주교동 '기쁨153교회' 확진자도 전날 정오 기준으로 1명 늘어 누적 21명이 됐다. 방역당국은 교회 목사가 속해 있는 강남 다단계 판매업체 내 감염이 교회로 번졌고 이후 교인들의 직장 또는 학교로 3차 전파됐다고 추정하고 있다.

이 밖에 김포 주님의샘 장로교회에서도 집단감염이 발생해 지금까지 총 8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부산에서는 앞서 집단감염이 확인된 선박 '영진607호'에서 인도네시아 선원 4명이 추가로 확진됐고, 또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깜깜이 환자'인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 5명도 확진됐다. 인도네시아 선원들은 국내에 체류하고 있었기 때문에 해외유입이 아닌 지역발생으로 잡혔다.

▶코로나19 발생현황, 해외유입 이틀째 두 자릿수…미국·카자흐스탄 등서 입국

코로나19 발생현황을 보면 해외유입 확진자는 전날에 이어 이틀째 11명으로 집계됐다.

코로나19 발생현황에서 해외유입 11명 가운데 3명은 공항이나 항만 검역에서 발견됐다. 나머지 8명은 경기(6명), 충남·전북(각 1명) 지역 거주지나 임시생활시설에서 자가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의 국적을 살펴보면 외국인 9명, 내국인 2명이다.

이 가운데 미국에서 유입된 확진자가 5명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카자흐스탄이 3명이다. 이 밖에 필리핀, 몰도바, 알제리발(發) 확진자가 1명씩이다.

코로나19 발생현황에 따르면 지역발생과 해외유입(검역제외)을 합치면 경기 13명, 서울 6명 등 수도권이 19명이다. 전국적으로는 5개 시·도에서 확진자가 나왔다.

코로나19 발생현황을 보면 신규 확진자 중에는 50대가 9명으로 가장 많고 이어 60대 7명, 20대 6명, 30대 5명 등이다. 19세 이하 소아·청소년 환자는 나오지 않았다.

한편 코로나19 발생현황에서 사망자는 전날 늘지 않아 누적 305명을 유지했다. 국내 코로나19 치명률은 2.08%이다.

이날 0시까지 격리해제된 확진자는 71명 늘어 누적 1만3729명이 됐다.

코로나19 발생현황에서 격리치료 중인 환자는 37명 감소한 626명이며, 이 가운데 위중·중증환자는 15명이다.

코로나19 발생현황, 국내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사람은 총 163만7844명이다. 이 중 160만5695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고 나머지 1만7489명은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이승원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드코로나시대 생존전략을 듣는다
창간 6주년 기획특집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