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창간6주년
2020.09.27(일)
center
석유수출국기구(OPEC) 로고 앞에 놓은 석유 시추 펌프 모형. 자료제공=연합뉴스
[글로벌경제신문 이성구 전문위원]
석유수출국기구(OPEC)는 12일(현지시간) 낸 8월 월간보고서에서 올해 국제 석유수요 전망치를 하루 평균 9063만 배럴로 잡았다.

이는 지난달 월간보고서에서 내놓은 전망치보다 하루 9만 배럴 적다.

내년 국제 석유수요 전망치도 하루 9763만 배럴로 예측해 지난달 보고서에 비해 하루 9만 배럴 낮췄다.

분기별로 보면 올해 3분기와 4분기 석유수요 전망치는 각각 하루 9210만 배럴, 9583만 배럴로 지난달 보고서보다 하루 12만 배럴과 39만 배럴 내려갔다.

OPEC은 코로나19의 영향이 올해 하반기에도 계속할 것으로 보고 전망치를 한 달만에 다시 낮췄다고 설명했다.

또 항공기에 쓰는 제트유 수요는 내년에 코로나19 이전 수준을 거의 회복하겠지만 휘발유는 그렇지 못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성구 글로벌경제신문 전문위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