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창간6주년
2020.09.30(수)
center
연합뉴스.
[글로벌경제 최형호 기자]
코스피와 코스닥을 합친 주식시장 전체 시가총액이 2년 7개월여만에 2000조를 넘어섰다.

1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코스피는 외국인의 매수세에 힘입어 4거래일 연속 상승 마감하며 2,443.58에 장을 마쳤다.

코스피 전체 시총은 1662조6000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2018년 5월 2일(1673조4000억원) 이후 가장 높은 수준으로, 역대 12번째에 해당한다.

코스피 시총은 2018년 1월 29일 1688조8000억원으로 가장 높았다.

이날 코스닥은 899.46으로 마감하며, 2018년 4월 17일(901.22) 이후 최고점에 올라섰다.

시총은 347조3000억원을 기록했다. 전날의 시총(345조6000억원)을 앞지르며 역대 최고 시총을 다시 갈아치웠다.

코스닥 시총은 지난 8월까지는 330조4000억원(2018년 1월 29일)이 역대 최고였으나, 이달 들어서는 지난 3일을 시작으로 8차례나 넘어섰다.

특히, 코스피와 코스닥의 동반 랠리에 힘입어 주식시장 전체 시총은 2천9조9000억원을 나타냈다.

전체 시총이 2천조를 넘은 것은 2년 7개월여만으로, 역대 두 번째에 해당한다. 2018년 1월 29일 전체 시총은 2019조2000억원을 기록한 바 있다.

최형호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rhyma@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드코로나시대 생존전략을 듣는다
창간 6주년 기획특집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