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창간6주년
2020.10.01(목)
center
(주)다원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 소외계층을 돕기 위해 마스크 5만장을 사회복지법인 제일복지재단에 16일 기부했다.
[글로벌경제신문=박창우 기자]
(주)다원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 소외계층을 돕기 위해 마스크 5만장을 사회복지법인 제일복지재단에 16일 기부했다.

다원전자는 지나 1993년에 설립돼 인쇄회로기판 레이저홀 가공 전문기업으로서 최근 태양광 발전장치 친환경재생에너지사업과 KF94 마스크 제작까지 사업영역을 확대했다.

다원전자는 현재 KF94 등 3종의 마스크를 생산하고 있으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강조하기 위해 CALLING(소명)이란 브랜드로 판매하고 있다.

다원전자 이재명 대표는 “핸드폰에 들어가는 인쇄회로기판을 주력하는 생산하는 기업이지만, 코로나19 확산 초기에 마스크 품귀현상으로 국민의 불안감이 커지는 상황이 안타까워 마스크 생산을 하게됐다”며 “이번 기부도 시민들이 일상으로 돌아가기 어려운 상황에서 더욱 방역과 예방에 신경을 써야 하는 지역 취역계층과 사회복지시설에 도움이 되고자 기부를 하게 됐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에 안산제일복지재단 허요환 대표이사는 “지역사회에 지속적인 나눔활동을 지속하고 있는 이재명 대표에게 감사하다”라며 “재단도 나눔의 가치를 지역사횡레 잘 전달하며 사회복지 수혜의 사각지대가 나오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에 전달받은 마스크 5만장은 지역 복지관, 장애인시설, 요양시설, 외국인복지시설 등 안산지역 사회복지기관과 인도네시아 내 고아원에 전달할 예정이다.

안산=박창우 기자 gocamel@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드코로나시대 생존전략을 듣는다
창간 6주년 기획특집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