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창간6주년
2020.10.27(화)

복합커뮤니티 공간조성…공동체 형성, 주민 삶의 질 개선 기대

center
전남도청 전경
[글로벌경제신문(광주/전남) 조용원 기자]
전라남도는 내년 ‘생활SOC 복합화’ 신규사업으로 13개 사업이 선정돼 전국에서 두 번째 많은 국비 415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생활SOC 복합화는 그동안 각 부처가 관장한 시설을 별도 조성하던 방식에서 벗어나 일상생활과 밀접한 다양한 시설을 한 곳에 모아 예산절감 및 주민이용 편리를 도모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문재인 정부의 전략사업으로, 지난해 발표한 ‘생활SOC 3개년(2020~2022) 계획’에 따라 추진되고 있다.

도서관과 체육․문화․건강센터, 어립이집, 육아·돌봄센터, 노인요양시설, 로컬푸드복합센터, 주차장 등 대상사업 13종 중 2개 이상 시설을 하나의 부지에 복합시설로 건립할 경우, 각 사업에 대한 국비보조율을 인상하는 등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이번에 선정된 순천시 원도심 문화스테이션 사업은 지하 우수저류시설의 지상공간 활용을 공영주차장 신설과 함께 생활문화센터, 가족센터, 건강생활지원센터, 로컬푸드복합센터 등 5개 시설을 복합화할 총 220억원이 투입될 사업이다

원도심인 장천동 일대의 낙후된 주차환경 개선과 문화공간 확보, 지역상권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순천시는 또 기존 여성문화회관을 리모델링해 작은도서관과 생활문화센터를 신설할 사업도 함께 선정됐다.

나주시 빛가람 혁신도시에 들어설 생활SOC복합센터는 어린이 특화 도서관을 비롯 다함께돌봄센터, 육아종합지원센터, 로컬푸드복합센터 등 가족 모두를 위한 맞춤형 복합플랫폼으로 조성해 혁신도시 정주여건을 개선할 계획이다.

해남과 진도에는 장애인, 노약자를 대상으로 건강관리와 여가증진, 문화향유 공간이 될 체육시설이 복합건물로 설립될 예정이다.

특히 해남 복합체육문화센터는 유아․청소년의 생존수영을 위한 프로그램을 지역 학교와 함께 운영하게 된다. 진도 노인요양체육센터는 노인요양시설의 이용자뿐 아니라 인근 장애인복지관 이용자들도 함께 할 수 있는 지역거점 체육시설로 활용키로 했다.

가족의 특성에 맞는 상담․교육․돌봄 등을 통합 지원할 가족센터는 순천 원도심 문화스테이션을 비롯 구례, 고흥, 보성, 영암, 무안, 완도 등 7개 시군이 선정돼 돌봄센터 또는 도서관과 함께 건립된다. 이를 통해 지역 중심의 보편적 가족서비스 제공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밖에 곡성 ‘석곡학당 생활SOC사업’과 신안 ‘다목적 공공도서관 건립’ 사업도 선정돼 면단위 농촌 및 도서지역 주민들의 문화 향유를 위해 도서관과 돌봄센터 등이 복합화 된다.

조대정 전라남도 예산담당관은 “지난해 말부터 이번 신규사업 발굴을 위해 시군 순회 컨설팅을 개최하는 등 타 시․도 보다 발빠르게 대처해 전국에서 두 번째로 많은 사업비를 확보한 결과로 이어졌다”며 “내년에도 지역에 꼭 필요한 복합시설을 적극 발굴해 사업비를 최대한 확보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남=조용원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드코로나시대 생존전략을 듣는다
창간 6주년 기획특집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