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창간6주년
2020.10.25(일)
center
사진 출처 = 플라이빗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 기자]
가상자산 거래 플랫폼 플라이빗(Flybit)의 운영사 한국디지털거래소(대표 김석진, 이하 플라이빗)가 탈중앙화 디파이(DeFi) 플랫폼인 리오디파이(RioDeFi, 이하 RFUEL)를 국내 최초로 원화(KRW)마켓에 공식 상장했다고 고 밝혔다.

리오디파이(RioDeFi)는 기존의 탈중앙화 금융 서비스를 연결하여 디지털 자산의 대중화가 빠르게 가속되는 것을 목표로 출범했다. 기업, 금융 기관 및 은행을 분산 원장 시스템과 연결하는 강력한 인프라를 갖춘 리오체인(RioChain)은 상호 운용성(Interoperability), 연결성(Connectivity), 유동성(Liquidity) 등의 생태계를 갖추고 있다.

리오체인(RioChain)은 대규모 애플리케이션과 쉽게 통합되고 지원하도록 설계된 차세대 블록체인으로 신뢰할 수 있는 노드의 권한 증명 합의 모델을 사용한다. 이를 통해 보안, 속도 (2s / 블록), 효율성 (낮은 트랜잭션 비용 및 전기 사용량) 및 확장성 (초당 최대 3000 트랜잭션)을 개선했다.

또한 리오 월렛(Rio Wallet)을 통해 스마트폰이나 웹 브라우저에서 접속이 가능하며, 다양한 가상자산을 저장할 수 있다. 리오디파이 (RFUEL) 토큰은 리오체인(RioChain) 플랫폼에서 거래 또는 스마트 계약을 실행하는 데 사용된다.

오세경 플라이빗 마케팅 총괄 이사(CMO)는 “성장 잠재력이 높은 리오디파이(RioDeFi)를 플라이빗을 통해 국내 최초로 소개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디파이 생태계가 성공적으로 안착할 수 있도록 파트너사들과 함께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안종열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드코로나시대 생존전략을 듣는다
창간 6주년 기획특집
'안녕'한 사회, 자원봉사가 만든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안태환의 '의료 인문학'
장재현의 부동산 톡!톡!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총수 열전
2020 국민의 선택 4.15총선
21대 총선 후보자 릴레이 인터뷰
시니어 신춘문예 당선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