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19.08.26(월)
center
사진제공:매니지먼트구
배우 권현상이 사전제작 드라마 ‘절대그이’에 출연한다.

20일 권현상 소속사 매니지먼트 구는 “권현상이 드라마 ‘절대그이’(연출 정정화, 극본 양혁문, 제작 아폴로픽쳐스)에 출연을 확정지었다.”고 밝혔다.

드라마 ‘절대그이’는 일본 작가 와타세 유우의 동명의 만화를 원작으로 하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사랑의 상처로 차가운 강철 심장이 돼버린 특수 분장사 여자와 인간보다 더 뜨거운 심장을 가진 휴머노이드 연애 로봇이 펼치는 달콤 짜릿 로맨스를 그린다.

원작은 일본과 대만에서 드라마로 제작된 바 있다. 앞서 여진구, 홍종현, 민아가 출연을 확정 지어 기대를 더했다.

권현상은 2008년 영화 ‘고사:피의 중간고사’로 데뷔해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다양한 연기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최근작 MBC ‘언제나 봄날’에서 시건방진 재벌 3세 ‘강윤호’역을 맡아 전작 JTBC ‘욱씨남정기’에서 그려냈던 학자금 대출 빚에 허덕이다 사랑마저 놓게 되는 현실적인 인물 ‘박현우’와는 180도 다른 모습으로 열연을 펼친 바 있다.

매번 새로운 캐릭터로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여온 권현상이 이번에는 어떠한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지 시청자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한편 권현상이 출연을 확정 지은 ‘절대그이’는 사전제작 드라마로 오는 7월 촬영에 들어간다.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5주년 축하 초연결시대, 이동통신 3사 생존전략 기획/디지털 금융시대 앞당긴다 한국경제, 글로벌경쟁력 점검 긴급진단/ 위기의 K바이오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최재식의 '놀고 쉬고 일하고'
권오용의 '행복한 경영'이야기
윤기설 칼럼
김세곤의 세계문화기행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
총수 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