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center
사진출처=샤샤공식인스타그램,메이저엔터테인먼트
샤샤(SHASHA) 멤버 서연이 기부로 아이스버킷챌린지에 동참했다.

서연은 지난 19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배우 황정서 선배님께 지목받아 이렇게 참여하게 됐습니다. 뜻깊은 캠페인에 참여하게 해주신 선배님께 감사드린다는 말씀드리고 싶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기부증서를 공개했다.

이어 서연은 “저는 기부로 마음을 함께 하겠습니다.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리며, 저와 함께 아이스버킷챌린지를 이어갈 세 분은 SF9의 주호 선배님, 배우 정보겸 선배님, 네온펀치의 이안입니다. 감사합니다”라며 다음 주자도 지목했다.

아이스버킷챌린지에 동참한 서연은 웹드라마 ‘사랑은 영화같지 않더라’를 통해 연기에 도전할 예정이다. ‘사랑은 영화같지 않더라’는 영화 같지 않은 대한민국 현실에 좌절하지만 또 다시 사랑할 수밖에 없는 세 커플의 사랑 이야기를 담는다. 서연은 극에서 평범한 연애 속 닭살의 모든 것을 보여줄 박나영 역을 맡았다.

아이스버킷챌린지는 루게릭병 환우들에 대한 관심을 불러일으키며 기부금을 모으기 위해 2014년 미국에서 처음 시작됐다. 국내에서는 션을 시작으로 수많은 스타들이 루게릭 요양 병원 건립에 함께하고 있다.

center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윤기설 칼럼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