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코빗(Korbit)이 국내 최초로 최고의 해킹 방어시스템을 도입하고 독보적인 보안시스템을 갖춰 나가고 있어 주목 받고 있다.

코빗은 고객의 자산을 위협하는 공격을 실시간으로 탐지/차단하며, 안정적 거래환경을 제공하는 아카마이(Akamai) 웹방화벽과 큐레이더(Qradar) 시스템을 도입했다고 25일 밝혔다.

아카마이 웹방화벽은 전세계 120여 개 국가 1,600여 개의 네트워크에 걸쳐 분산된 240,000개 이상의 서버로부터 DDoS 방어 기능을 작동, 대규모 DDoS 공격에도 더욱 안정적인 거래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또, 큐레이더는 해킹에 대한 기존 로그분석 시스템과는 달리 분산구조로 시스템을 설계해 공격트래픽이 폭증하더라도 실시간으로 위협을 탐지하고 차단해 고객의 자산을 보호할 수 있는 더욱 안전한 시스템으로 각광 받고 있다.

코빗은 최근 ISO27001 인증 획득과 더불어 아카마이(Akamai) 웹방화벽과 큐레이더(Qradar) 시스템을 도입을 통해 더욱 더 강력한 보안시스템을 구축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코빗 관계자는 “보안과 관련해 비용과 인력을 아끼지 않고 다양한 보안시스템을 강화해 고객이 신뢰하고 안전하게 거래할 수 있는 독보적 보안시스템을 만들어 나가고 있다”며 “최고의 보안시스템과 인력으로 고객의 자산 보호와 안전한 거래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코빗은 ISMS 심사도 앞두고 있어 업계 최고 수준의 보안시스템 강화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곤의 '그게 말이지요'
윤기설 칼럼
한창호 글로벌경제연구소장의 '따뜻한 기업을 찾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