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공단 김용익 이사장, 문재인케어 1년 성과와 과제 토론회
건보공단 김용익 이사장, 문재인케어 1년 성과와 과제 토론회
  • [글로벌경제신문 이재승 의학전문 기자]
  • 승인 2018.10.11 2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11일 2018년 제3차 서울보건의료 상생협의회에 참석해 ‘문재인케어 선언 그후 1년, 성과와 과제’에 대한 논의 했다[사진=건보공단]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11일 2018년 제3차 서울보건의료 상생협의회에 참석해 ‘문재인케어 선언 그후 1년, 성과와 과제’에 대한 논의 했다[사진=건보공단]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111일 2018년 제3차 서울보건의료 상생협의회*(회장 건보공단 서울지여역본부장 진종오)에 참석해 ‘문재인케어 선언 그후 1년, 성과와 과제’에 대한 논의를 했다고 밝혔다.

이날 토론회에 참석한 시민소비자단체는 보장성 확대 정책에 대해 환영하지만, 급여 지출 증가로 인한 재정불안정 및 정부지원금 과소 지원에 대해 공단의 적극적인 역할을 주문했고, 공급자단체는 서울의약단체장들은 적정수가와 적정급여, 대형병원 쏠림현상, 간호간병통합서비스 간호사 인력난 등에 대해 문제 제기와 함께 대책 마련을 요구했다. 

이에 건보공단 김용익 이사장은 “문재인 케어는 온갖 걱정으로 쉴 날이 없는 국민들에게 병원비 걱정 하나를 완전히 덜어주기 위한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정책으로 첫 1년, 의료계를 비롯한 이해관계자들의 우려가 있었지만, 국민부담이 큰 선택진료비 및 2~3인용 상급병실료 폐지, 상복부 초음파검사, 뇌혈관질환 MRI 보험 적용 등 당초 계획대로 비급여의 급여 전환이 성공적으로 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김용익 이사장은 “앞으로 많은 난관이 있겠지만 여기 모인 보건의료분야를 대표하는 상생협의회 위원들과 소통채널을 구축하여 국민들이 기대하는 보장성 강화정책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함께 노력하자”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